결혼 준비..한달 째..

열심히 결혼 준비 중입니다..
예식은 대전에서 4월 11일 오전 11시로 예약했구요..광주에서는 식전에 피로연 할 예정입니다..
예식장을 여기저기 비교해보려고 돌아다니면서 음식도 먹어보고 견적도 받아보고 하면서..어렵게 결정했습니다..
지난 주에는 함께 한복을 맞추려고..돌아다니는데 무지 추웠다죠..;;
저는 한복이 아닌 양복이나 한벌 할까 했습니다만..언제 또 입어보나 싶기도 하고..
몸매를 가려주는데는 한복이 제격인지라..그리고 양복 입고 다니는 업무도 아니고해서…
지금 있는 양복으로도 충분할 것 같아서(해가 갈수록 좀 작아지긴 하지만..ㅡ.ㅡ) 함께 이쁜 한복으로 맞췄습니다..

이번주에는..가장 머리 아프던..신혼여행을 마무리 했습니다..
다행히 둘이 같이 맘에 드는 곳이 딱 걸려서..오늘 후딱 계약해버리고 계약금 입금 해버렸다죠..
그나저나..어이~ 신부님들!
신랑님하고 전세계 어딜가던 “함께 있는게” 중요하지..꼭 “물위에 떠있는 객실”이 중요하던가!
어쨌거나 결혼 준비 시작한지 몇주 밖에 안됐지만..돈이 돈이 아닌듯..(앞으로는 더하겠지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호주 피지의 보모 아일랜드 리조트

일에 결혼 준비에..직원들 뒤치닥거리에 이것 저것 스트레스 받아서..
오랫만에 뭐 하나 질러서 스트레스 좀 풀어볼까 했더니만..
이것도 예비 마눌님한테 허락을 받아야 하는군..;;

이번 주말엔..가구를 보러 가야되는데..
줄자 하나 준비해서..어슬렁 어슬렁 가봐야겠습니다..
가구는 또..뭐가 좋은지..어떤 걸 사야되는지..휴..
난 가구 만드는 거는 자신 있는데 말야..

벌써부터 신혼여행이 기대된다..;;
아..~ 바다여~..푹 쉬고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저래 누으면 그물이 찢어지던지..그물 사이로 살이 삐져나오겠지?

You may also like...

8 Responses

  1. 진아맘 말해보세요:

    ㅎㅎㅎ
    언넝 결혼해라..해봐야.. 안다..
    그동안 그대가 우리에게 얼마나 쉽게…
    아들과.. 셋째라는 망언을 얼굴하나 안변하고 쏟아냈었는지..ㅋㅋㅋㅋㅋ

    지달려..
    내.. 받은거 반만 돌려주쥐… ㅎㅎ

  2. hades 말해보세요:

    오호`~ 밖에 눈오네~~^^

    근데…물에 떠있는 객실이…참…좋습디다…검나게…

  3. 수인아빠 말해보세요:

    날 잡았냐???
    축하헌다…
    잘 살어라…

  4. 준호 말해보세요:

    ㅋㅋ 드뎌 가시는군요.

    감축드립니다. ^^

    손 필요하면 말씀하세요. 대전 미리 내려가서 도와드릴께요.

    난 결혼하면서, 느꼈던게,

    정말 어이없이 비싸다고 느낄 때, 점원들이 꼬시는 말

    ” 인생에 한번뿐인데 해주시죠”

    넘어가지 마세요.

    꼭 필요하신 것만 하시구요.

    살림은 당장 필요한 거 사시구.

    나머지는 결혼해서 천천히 준비해도 된답니다. ^^

    형 중요한 건 운동.

    몸 많이 만들어 놓으셔야, 사진 빨 나옵니다.

    그럼 설 때 뵙겠습니다.

    • Bighead 말해보세요:

      그려..고맙다..
      “인생에 한번 뿐” 이거 때매 나도 골머리다..
      허나..내가 그리 호락호락한 사람은 아니지..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