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들과 함께 대전동물원에서

일요일 점심경 광주에서 올라온 친구들과 귀여운 공주님들(왕자님은 없음)을 모두 데리고 대전 동물원에 다녀왔습니다.
온통 애들 데리고 나들이 나온 고만고만한 부부들이 대부분이더군요..;;
간혹 연인들도 보였으나..100에 99는 젊은 부부들..
우리들도 그들과 함께 동물원 구경도 하고 놀이기구도 타고..놀았심다~ㅎㅎ
오랫만에 놀이기구 타니..좋더만요..
회사서 가져온 카메라는 오랫만에 만져봐서인지..누르는 둥 마는 둥 하고..
집에 돌아오는 길에..문득 신혼여행으로 다녀온 피지에서의 여유로운 그때가 무진장 그리워지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You may also like...

2 Responses

  1. ㅅㅅㄱ 말해보세요:

    그르게.. 셋이서 놀이기구 태워놓고.. 세 마님들…무쟈게 즐거웠다지..
    저넘의 놀이기구가.. 한 서너번은 오르락 거려브러라…
    나만 그랬나? 쩝..
    하이간.. 배둥이 보경씨도 한결같이 웃으면서 같이 즐거워해서 넘 좋았궁..
    석째네는 모처럼 윤채랑 같이 애들 추억 만들어서 좋궁..
    다만.. 나의 문어발 동지 정훈이가 없어서..난,, 마이 서운했다는….ㅎㅎ

  2. 수인아빠 말해보세요:

    같이 못가서 넘 아쉬웠다는…ㅠㅠ

    조만간 울 집에서 보자고…